제목 없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 (88)     기사/정보 (87)   부동산 장터 (0)   기타 (0)  

 작성자  게시판지기 2022-11-18 13:05:04  
 홈페이지 http://www.oldtime.co.kr
 제  목 3년 만에 부활하는 크루즈 여행…수백만원 럭셔리 상품 쏟아진다



3년 만에 부활하는 크루즈 여행…수백만원 럭셔리 상품 쏟아진다

대형 여행사들 크루즈 상품 준비
롯데관광은 전담팀 꾸리고
모두·하나투어 신상품 예고



롯데관광은 지난 4월 크루즈 여행팀을 다시 불러 모았다. 세계 각국의 ‘코로나 셧다운’ 조치가 빠르게 풀린다는 판단에서다. 크루즈 여행시장이 개점휴업 상태에 빠진 지 3년 만의 일이다. 롯데관광은 당장 다음달부터 여행객을 모집하겠다고 나섰다. ‘럭셔리 여행의 대명사’로 국내 여행시장의 신성장동력으로 주목받았던 크루즈 여행이 부활의 뱃고동을 울리고 있다. 롯데관광뿐만 아니라 대부분 대형 여행사가 수백만원을 웃도는 고가 상품을 앞다퉈 쏟아낼 계획이다.
분주한 크루즈 여행사들
롯데관광이 선보이는 상품은 내년 5월 부산항을 떠나는 ‘코스타 세레나’로 4박5일간 일본 등을 경유한다. 한 번에 3000명까지 태울 수 있으며 가격은 1인당 295만원 정도다. 롯데관광 관계자는 19일 “지구촌 전역에서 코로나 방역정책이 완화되면서 크루즈 여행시장에 훈풍이 불어올 전망”이라며 “시장 수요가 상당히 많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상품이 성공적으로 팔렸을 때 여행사가 얻는 수익은 4억원으로 알려졌다.

모두투어와 하나투어도 각각 내년 9월에 떠나는 크루즈 상품을 내놓는다. 모두투어 관계자는 “경기가 어렵다고는 하지만 크루즈 문의 전화가 하루 다섯 통씩 걸려 오는 날도 있다”며 “크루즈 여행을 이미 다녀온 분들을 중심으로 관심이 높다”고 말했다.

크루즈 여행시장 부활 조짐은 추석 연휴의 TV홈쇼핑에서 확인됐다. 1인당 495만원짜리 ‘월 적립식 크루즈’ 상품으로 지중해나 발틱해 또는 알래스카 일대를 최장 열흘간 돌아보는 일정이다. 프로그램 기획자들은 “여행경비를 고려할 때 10개만 팔려도 좋겠다고 했지만 방송 15분 만에 15개가 팔렸다”며 “실제 거래로 이어지지는 않았지만 상담 문의 금액이 총 200억원대를 기록했을 정도로 반응이 뜨거웠다”고 말했다. 해당 상품은 한 달에 4만9500원씩 100개월(8년4개월) 납입하는 조건으로 가입 후 15개월 이상 돈을 내면 떠날 수 있다.
코로나 종식에 들뜨는 여행사들
3년 만에 부활하는 크루즈 여행…수백만원 럭셔리 상품 쏟아진다해외 업체의 관심도 이어지고 있다. 지난달 세계 최대 크루즈업체 로얄캐리비안은 국내 여행사와 판매처를 대상으로 코로나 후 첫 오프라인 세미나를 열었다. 이에 따라 내년쯤에는 ‘코스타 크루즈’도 본격적인 영업에 들어갈 가능성이 커졌다.

유럽 최대 크루즈 여행사인 NCL(노르웨이안) 크루즈는 2024년 3월을 출항 목표로 하는 일본 일주 상품에서 기항지 가운데 하나로 인천항을 포함했다. 이 상품은 국내 업체 크루즈인터내셔널에서 200석 객실을 선점하고 판매를 준비하고 있다.

국내 크루즈 여행객은 2015년 10만 명대에서 한때 60만 명대로 늘었다. 2019년에는 코로나로 인해 대형 크루즈의 겨울 기항이 모두 취소됐는데도 23만 명이 크루즈로 해외여행을 즐겼다. 국민소득이 4만달러를 넘보면서 고가 여행경비를 감당할 수 있는 수요가 가파르게 늘어났으나 2019년 9월을 마지막으로 자취를 감췄다.

업계 관계자는 “비행기를 타고 유럽 등으로 떠나 그곳 선박에 탑승하는 ‘플라이 크루즈’도 주력 크루즈 상품 가운데 하나인데 아직은 활성화되지 못했다”며 “항공편수 제한이 풀리고 항공사들이 전열을 가다듬어 비행기값 인하 경쟁을 벌이면 크루즈 여행은 더욱 늘어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최지희 기자 mymasaki@hankyung.com




이름
간단의견      


비밀번호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기사/정보, 유머/사진 등이 가능한 멀티게시판으로 사용 가능합니다.  운영자 2020/03/17 364
87  (기사/정보) 건강보험료∙통신비 미납, 신용점수에 영향 줄까?  게시판지기 2024/02/15 46
86  (기사/정보) 현금 부자 이렇게 많았나…'10억 로또' 아파트에 5만명 몰렸다  게시판지기 2024/02/07 40
85  (기사/정보) 신종 비대면 사기.."당신을 노린다" (뉴스토리) / SBS  게시판지기 2024/02/04 42
84  (기사/정보) 내 신용점수도 오를까?…신용사면은 무엇[금알못]  게시판지기 2024/01/31 40
83  (기사/정보) 돈 버는 전자책 하우북스를 소개합니다.  게시판지기 2024/01/30 36
82  (기사/정보) 한샘 리하우스 무료상담환영  게시판지기 2024/01/30 32
81  (기사/정보) edm세계유학박람회 일정을 알려드립니다.  게시판지기 2024/01/30 34
80  (기사/정보) 자담치킨 창업지원금 1500만원 지원!!!  게시판지기 2024/01/29 34
79  (기사/정보) 집닥 상업 인테리어로 활용하세요!!!  게시판지기 2024/01/29 35
78  (기사/정보) "복비 500만원 아까워"…10억 알짜 아파트도 '당근' 중고거래  게시판지기 2024/01/23 47
77  (기사/정보) [친절한 뉴스K] 영상 유출 ‘성형외과 IP캠’은 중국산…“해킹 쉬워”  게시판지기 2023/12/17 69
76  (기사/정보) 3천 원 주고 한국 안방 엿보기? 中서 홈캠 해킹 '비상'  게시판지기 2023/12/17 59
75  (기사/정보) 원희룡 "층간소음 대책으로 추가비용 든다면 그동안 비용 빼돌려 왔다는 얘기"  게시판지기 2023/12/16 64
74  (기사/정보) "급매 아니면 쳐다도 안봐"… 강남 아파트도 한달새 3억 '뚝'  게시판지기 2023/11/21 64
73  (기사/정보) [집잇슈]나홀로 고공행진 아파트 전셋값, 내년엔?  게시판지기 2023/11/14 60
72  (기사/정보) 거래줄고 매물 쌓이고...그러나 전세가는 고공행진  게시판지기 2023/11/13 65
71  (기사/정보) 평지 역세권보다 비싼 14억…높은 언덕 위에 있어서 분양가도 높은가?  게시판지기 2023/09/23 82
70  (기사/정보) 🌈아주귀한 자료이니 잘 보관 하시기 바랍니다.  게시판지기 2023/06/15 74
69  (기사/정보) [그래픽]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 변동률  게시판지기 2023/05/25 74
68  (기사/정보) 서울 아파트, 매매·전세 모두 상승 전환…인천 상승 계속  게시판지기 2023/05/25 68
67  (기사/정보) “아파트값 더 비싸지겠네”…치솟는 공사비, 분양가도 연평균 8% 상승  게시판지기 2023/05/17 76
66  (기사/정보) 2023년 "계묘년" 달라지는 것들을 정리하였습니다.  게시판지기 2023/01/05 181
65  (기사/정보) 정부, 21일 규제완화 대책 발표…“일부 급매물 소화. 실거래 유도할 듯”  게시판지기 2022/12/22 184
64  (기사/정보) “다 죽어가는 주택시장에 인공호흡기”…2023년 남은 규제 과감하게 풀 수 있을까?  게시판지기 2022/12/22 183
63  (기사/정보) 상조 상품, 호구되지 맙시다 3: 크루즈 여행 전환 상품의 비밀  게시판지기 2022/11/18 207
 (기사/정보) 3년 만에 부활하는 크루즈 여행…수백만원 럭셔리 상품 쏟아진다  게시판지기 2022/11/18 183
61  (기사/정보) 이태원 할로윈 압사 사고 '사망 등 사상자 300여명' 세월호 이후 최대  게시판지기 2022/10/30 241
60  (기사/정보) 섬여행·등산 한꺼번에 즐긴다…통영 사량도 옥녀봉 등반축제  게시판지기 2022/10/22 271
59  (기사/정보) [여행] 태국에서 한달 간 산다면, 얼마가 필요할까?  게시판지기 2022/10/19 221

  1 [2][3]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gogong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본 사이트는 "크롬 브라우즈"에 최적화 되었으며, 7080 세대의 추억의 향수를 느껴보는 개인사이트 임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추억속으로 / Since 2004 oldtimes ALL Right Reserved
E-mail : tongbaki@yahoo.com

 



강원도 용대 인공폭포

회원가입 및 로그인

 

ID:
PW:

     0 분
     2 분

 


크롬